본문 바로 가기

[ 푸드 ]

UAE, 코로나 확산 후 커피 넣은 요리 늘어나

by리얼푸드

[리얼푸드=육성연 기자]커피에 대한 선호와 카페에 대한 인식이 변화하면서 아랍에미리트(UAE) 내 카페를 찾는 사람들이 늘어나고 있다. 더욱이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이후 코로나 스트레스에 지친 사람들이 카페를 휴식과 힐링 공간으로 찾으면서 카페와 커피 시장은 때아닌 특수를 누리고 있다.

현지 레스토랑에서 선보인 커피 활용 메뉴

현지 레스토랑에서 선보인 커피 활용 메뉴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에 따르면 코로나19 사태 이후 커피를 직접 만드는 현지 가정이 많아지면서 모카 포트나 콜드 브루 포트, 그라인더 등 커피와 관련된 전자제품들도 수요가 증가했다. 현지 카페 및 커피 제품들은 고품질의 풍미를 제공하기 위해 ‘스페셜티(Specialty)’ 원두 제품을 사용하면서 인기를 모으고 있다. 두바이에 본사를 둔 커피 기업 ‘트레스 마리아스 커피 컴퍼니’(Tres Marias Coffee Company)는 최근 스페셜티 원두로 만든 캡슐 커피를 출시해 호응을 얻고 있다. 해당 캡슐 커피는 캡슐 커피 머신인 네스프레소 커피 머신과도 호환이 가능하기 때문에 활용도가 높은 것이 특징이다. 이색적인 커피 메뉴도 많아졌다. 산미가 가미된 커피, 구운 아몬드나 달콤한 과일향이 나는 커피 등 다양한 로스트와 맛 구성 등을 소비자가 선택할 수 있도록 제공한다.


커피 소비가 많아지면서 요리에 커피를 넣은 음식도 인기를 얻고 있다. 뫼벤픽 호텔 & 리조트 두바이(Movenpick Hotels & Resorts)에서는 커피 오일을 곁들인 훈제 연어 타르타르, 아보카도 커피 크림을 곁들인 참치 요리, 에스프레소로 양념을 한 비프 미뇽 등을 출시하고 ‘커피 요리’ 열풍을 주도하는 중이다.




한편 UAE 커피 시장은 2020년 이후로도 성장세를 이어갈 것으로 예상된다. 시장조사업체 유로모니터에 따르면, UAE의 커피 소비 시장 규모는 지속적으로 증가세를 보이면서 오는 2024년에는 약 39억 9230만 디르함(한화 약 1조 1814억)의 규모를 보일 것으로 예상된다.


[도움말=김지량 aT 두바이 지사]


gorgeous@heraldcorp.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