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비즈 ]

‘과채주스 스펙, 숫자로 확인’ 숫자 마케팅 나서는 식음료업계

by리얼푸드

[리얼푸드=육성연 기자]최근 건강 관리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제품 성분과 원물을 꼼꼼하게 체크해 구매하는 ‘체크슈머(Check+Consumer)’ 소비 트렌드가 확산되고 있다. 이에 따라 과채주스를 판매하는 식음료업체에서는 숫자를 활용해 제품의 특장점을 직관적으로 보여주고, 신뢰까지 얻는 일명 ‘숫자 마케팅’을 활발하게 진행하고 있다.


세계적인 청과 브랜드 돌코리아는 37가지의 신선한 채소와 과일을 블렌딩한 ‘VF37 오늘맑음’을 선보였다. 레드비트, 서양민들레, 백포도 등 일반적으로 섭취하기 힘든 30가지 채소와 7가지 다채로운 과일을 담은 제품이다. 합성향료나 색소를 일절 넣지 않고 100% 과채즙으로만 만들었으며, 제품 1팩(120㎖)에는 약 1600㎎의 식이섬유가 들어있다. 돌코리아 식품사업부 관계자는 “‘VF37’은 37종의 과일과 채소를 자사만의 노하우로 균형있게 담아냈다”며, “함유된 재료수를 제품명에 적용하는 등 숫자를 활용해 어필했다는 점이 재미있는 특징”이라고 말했다.

돌코리아 ‘VF37 오늘맑음’ [돌코리아 제공]

돌코리아 ‘VF37 오늘맑음’ [돌코리아 제공]

동원F&B는 무농약 수경재배 채소 ‘청미채’를 넣은 프리미엄 과일채소 주스 ‘덴마크 청미채’ 2종을 내놓았다. ‘덴마크 청미채’는 20가지 다양한 과일과 채소를 한 컵에 담은 제품으로, 장 건강에 도움을 줄 수 있는 식이섬유와 프리바이오틱스를 간편하게 섭취할 수 있다.




hy는 최근 ‘하루야채 마시는 샐러드’를 출시하며 브랜드 라인업을 강화했다. 이번 제품은 샐러드용 야채 과일 250g을 담은 마시는 샐러드 음료로, 샐러드 한 팩을 먹기 위해 재료 준비부터 토핑, 드레싱까지 만들어야 하는 번거로움 없이 간편하게 먹을 수 있다.




어린이들을 위한 과채주스에도 숫자 마케팅이 활용되고 있다. 남양유업은 100% 유기농 원료만 사용한 우리 아이를 위한 간식 ‘야채채움 키즈’ 제품을 리뉴얼 출시했다. 유기농 인증을 받은 주스 ‘야채채움 키즈’는 27가지 유기농 과일과 야채를 사용했으며, 4가지 첨가물(산도조절제, 천연향료, 안정제, 증점제)을 사용하지 않은 것이 특징이다.




gorgeous@heraldcorp.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