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푸드 ]

시원한 냉우동에 고소한 두유…‘닭가슴살 두유 냉우동’

by리얼푸드

[리얼푸드=육성연 기자] 무더위에는 김이 모락모락나는 밥을 짓기도 귀찮아집니다. 이럴 때에는 시원한 국물에 후루룩 넘기기 좋은 냉우동 한 그릇이 더욱 생각나는데요.


냉우동의 육수에 두유를 넣으면 고소한 맛이 진해지면서 맛이 좋습니다. 두유 대신 으깬 두부나 볶은 콩가루를 사용해도 됩니다.


이번에 소개하는 레시피는 시원한 ‘닭가슴살 두유 냉우동’입니다. 담백한 닭가슴살과 두유를 넣었기 때문에 고른 단백질 영양소의 보충에도 제격입니다.


요리과정중, 닭의 누린내를 잡으려면 닭을 삶을 때 대파의 파란 부분을 함께 넣어 주세요. 또한 육수에 생강즙을 넣으면 닭의 잡내를 제거하고 육수의 풍미가 좋아집니다.

[농촌진흥청 제공]

[농촌진흥청 제공]

▶재료


주재료: 닭안심살(200g), 두유(2컵), 우동면(400g)


부재료: 대파(10㎝×2대), 마늘(3쪽), 오이(⅓대), 방울토마토(3개), 삶은 메 추리알(2개)


양념: 맛술(2큰술), 소금(1작은술), 생강즙(1작은술), 참깨(약간), 설탕(약간)

▶만드는 법


1. 냄비에 물(4컵), 닭안심살, 대파, 마늘, 맛술(2큰술)을 넣고 15분간 삶은 뒤 닭안심살을 따로 건져 한 김 식힌다.

2. 육수는 체에 걸러 식힌 뒤 두유, 소금(1작은술), 생강즙(1작은술)을 섞어 냉동고에 2시간 얼린다.

3. 삶은 닭안심살은 잘게 찢고, 오이는 채 썰고, 방울토마토, 삶은 메추리알은 2등분한다.

4. 끓는 물(3컵)에 우동면을 넣어 1분간 삶아 건져 찬물에 헹군 뒤 물기를 제거한다.

5. 그릇에 우동면을 담고 차게 얼린 우동 국물을 붓는다.

6. 고명으로 손질한 닭안심살, 오이, 방울토마토, 삶은 메추리알, 참깨를 올린다.

자료=농촌진흥청 제공


gorgeous@heraldcorp.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