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비즈 ]

‘세계 최초 황금빛 라거’ 필스너 우르켈, 탄생 180주년 한정판 750㎖캔 출시

by리얼푸드

180년간 오리지널리티 & 헤리티지 지켜온 세계 최초 황금빛 라거

‘대용량’ 트렌드 반영한 750ml 캔 선보여


[리얼푸드=육성연 기자] 체코 오리지널 맥주 필스너 우르켈이 탄생 180주년 기념 한정판 750㎖ 대용량 캔을 출시한다.


5일 필스너 우르켈에 따르면, 이번 한정판은 필스너 우르켈이 1842년 최초로 탄생한 후 현재까지 체코 플젠((Plzeň) 양조장에서 동일한 원재료와 동일한 방식으로 양조하는 180년간의 오리지널리티와 헤리티지를 강조하기 위해 기획됐다.


‘대용량’ 콘셉트에 맞춰 ‘양조장의 우든 배럴 다음으로 큰 한정판 캔을 즐겨보세요(Enjoy the biggest pack after our barrels)’라는 메시지를 담아냈다.

[필스너 우르켈 제공]

[필스너 우르켈 제공]

평균 캔맥주 용량인 500㎖보다 많은 750㎖대용량이며, 기존 대용량 맥주캔과는 다르게 두껍고 묵직한 디자인으로 전통적인 느낌을 강조했다. 현재 전국의 대형마트에서 구매 가능하며 10월 중순부터는 전국 편의점에서도 구매할 수 있다.


한편 지난 1842년 맥주의 도시 체코 플젠에서 탄생한 세계 최초의 황금빛 라거 맥주 필스너 우르켈은 100% 체코산 사츠홉을 사용해 양조된다.


gorgeous@heraldcorp.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