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라이프 ] "3개월된 우유 먹어도 괜찮다고?"

'냉동 보관'해도 되는 의외의 식품들

by마음건강 길

오래 보관하고 먹을 때 냉동실은 유용한 장소이다.


하지만, 냉동실에 넣으면 안 되는 줄 알고 냉장 보관만 해오다 식품들이 상해 못먹게 된 경험을 더러 해보았을 것이다. 


냉장실이 아니라 냉동실에 보관하면 훨씬 더 오래 두고 먹을 수 있는 식품들을 국내 정보 포탈 ‘데일리’가 다음과 같이 알려주었다.  

1. 달걀

냉장 보관이 기본이지만 냉동 보관을 하면 3~5주 정도 두고 먹을 수 있어 편리하다. 계란을 조리한 음식도 마찬가지로 냉동실에서 3~5주까지 보관이 가능하다. 하지만 달걀을 그냥 냉동할 경우 껍질 때문에 잘 얼지 않아 달걀을 깨서 흰자와 노른자를 섞어 용기에 부은 채로 냉동 보관해야 한다. 

2. 버터

버터는 냉장 보관으로는 2주 정도 안에 먹어야 한다. 열, 빛, 공기에 닿으면 산패가 쉽게 일어나는 식품이기 때문이다. 하지만 소분해서 냉동 보관 하면 9개월~1년 정도 보관이 가능하다. 얼린 버터는 사용 전 10분 전에 꺼내서 사용하면 좋다. 

3. 와인

한 병을 다 마시지 못하면 밀봉이 어려워 와인은 늘 남기기에도 골칫덩어리인 술이다. 남은 와인을 냉동 보관을 하면 요리에 사용하기 쉽다. 이때 병째 넣어놓는 것이 아니라 얼음틀에 부어 보관하면 딱 요리에 필요한 만큼씩 사용하기 쉽다. 

4. 허브

허브는 신선도가 생명인 만큼, 냉장고에 넣어놓으면 생각보다 금방 시들거나 노래지는 것을 본 적 있을 것이다. 잘 다듬어 냉동실에 보관하면 신선함은 물론 향도 오래 보존된다. 

5. 아보카도

아보카도는 상하기 쉬워 냉동 보관을 추천한다. 적당히 익었을 때, 반으로 갈라 씨를 제거한 후 적당한 크기로 잘라 냉동 보관하면 된다. 레몬즙이나 라임즙을 뿌려서 보관하면 더 깊은 풍미와 함께 오래 보관할 수 있다. 

6. 체리

체리는 냉동 보관하면 1년 동안 유용하게 요리에 쓰일 수 있다. 주로 샐러드나 요거트에 토핑해서 먹으면 되는데, 이때 먹기 편하려면 처음부터 씨는 분리해서 얼리는 게 좋다. 

7. 우유

기재되어 있는 유통기한보다 2주 정도 더 먹을 수 있는 우유는 냉동 보관할 경우 3개월까지도 보관이 가능해진다. 신선도에는 문제가 없지만, 냉동 보관을 하면 우유 특유의 부드러움은 없어질 수 있다. 

8. 고기

익히지 않은 소고기와 닭고기는 얼리면 수개월 동안 오래 먹을 수 있으나 맛이나 식감은 조금씩 변할 수 있다. 소고기의 경우에는 구이용은 9개월~1년, 스테이크용과 찌개용은 4개월 정도까지 냉동 보관이 가능하다. 


닭고기는 통닭은 1년, 자른 것은 9개월 정도 냉동 보관이 가능하다. 조리 전에는 하루 전에 냉장실에서 해동하여 사용해야 한다.